•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로그인
전체메뉴
닫기
올리브 블레싱

      새롭게 목장을 다시 시작하면서 목장모임순서 안에 애찬이 끝나고 정식 나눔을 하기 전에 어린 자녀들과의 시간을 가지는데 이 시간을 올리브 블레싱이라고 합니다. 이 명칭은 시편 128:3에 있는 말씀 네 상에 둘러앉은 아이들은 올리브 나무의 묘목과도 같다에서 따온 것입니다. 부모가 아이들을 축복해주는 시간입니다. 올리브나무는 열매 맺기에 5~ 10년 정도의 시간이 걸립니다. 그러나 일단 뿌리를 내리고 열매를 맺기 시작하면 500, 혹은 1000년 넘게 열매와 기름 등 유익한 것들을 공급해 줍니다. 어린 자녀들을 인내를 갖고 주님 뜻대로 양육을 해놓으면 세상과 하나님 나라에 열매를 내는 유익한 나무가 될 것이라는 믿음입니다. 우리는 아이들을 사무엘처럼, 나라와 교회에 유익한 일꾼으로 키운다는 믿음을 가지고 있습니다. 올리브 블레싱은 목장에서 여러 가정들이 우리 자녀들을 축복과 기도로 자녀를 키워보자는 의미가 있습니다 

     간단하게 찬양 한곡을 하고 아이들이 감사한 것과 기도제목을 나눕니다. 지금은 처음이라 아이들이 표현하는 것이 서툴고 부끄러워서 책상 밑에도 들어가지만 이미 시작한 다른 교회 목장의 이야기들을 들어보면 아이들이 시간이 지날수록 너무 잘 나누어서 부모들이 순간순간 많이 놀란다고 한답니다. 실제로 아이들도 자기 가정에 관한 기도제목을 나눌 수 있습니다. 그러면 부모가 자녀들의 고민을 진심으로 이해하고 기도해 줄 수 있습니다. 어떤 교회 목장에서는 어린 아이가 우리 엄마아빠 이혼 안하게 해 주세요.” 이런 기도제목을 냈답니다. 이혼은 생각조차 않고 있었는데, 자기 딸이 그런 얘기를 하니 당황스러웠습니다. 자기들이 집에서 목소리 높여 언쟁을 하는 것을 보고는 자녀들이 가정이 깨지는 것으로 두려워하게 된다는 사실을 깨닫고 회개했다고 합니다.

      아이들의 나눔이 끝나면 목자목녀가 아이들의 기도제목을 정리하여 기도하거나, 모두가 아이들의 머리에 손을 얹고 짧게 축복해주는 기도를 합니다. 길지 않게 해야 좋습니다. 이 시간으로 부모들은 자녀의 진심을 알게 되어 좋고, 자녀들은 다 알지 못해도 자신이 지금 사랑받고 있다는 경험을 할 것입니다.  



우편번호/ 63331 주소/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조천읍 조천2길 6 전화/064-782-4232 영문주소/ 6, Jocheon 2-gil, Jocheon-eup, Jeju-si, Jeju-do 핸드폰/010-9011-2613 홈페이지/http://bluech.org 전자우편주소/ kc1001@hanmail.net
사랑합니다.
COPYRIGHT(c) 푸른열매교회 ALL RIGHT RESERVED. PROVIDED BY 교회사랑넷